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경남_HOTcilpMBC경남 NEWS

문화계 대면공연 기지개

[앵커]
코로나19로 그 동안 도내 예술공연들이 
거의 사라지다시피 했는데요, 

거리두기가 완화되고 백신 접종도 앞두고 있는 가운데
공연계도 서서히 기지개를 펴고 있습니다. 

김태석 기자입니다

[리포트]
3*1운동, 3*15의거, 
부마민주항쟁 등을 다룬 연극 '도시의 얼굴들'.

2시간 가까운 공연을 본 관람객들의 얼굴에 
감동이 남아 있습니다. 

양성문 / 관람객
"문화 공연을 좋아해서 코로나 때문에 아쉬웠는데,
거리두기를 하고 있기 때문에 괜찮게 관람한 것 같습니다"

지난 18일 초연을 시작으로 오는 28일까지
12차례 공연하는데 매회 전석 매진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쉬리, 태극기휘날리며 감독으로 유명한 
강제규 창원문화재단 대표이사가 이달 말 임기 
종료를 앞두고 총괄프로듀서를 맡은 작품입니다.

지역 작가의 동명 원작에, 가상의 인물과 
스토리를 넣어서 재미를 더했습니다.

이차균 / 창원 성산아트홀 차장
"창원 시민들은 물론, 청소년들의 교육 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역사적인 배경을 담아 제작하게 됐습니다"

경남문화예술회관은 올해 첫 기획공연으로 
가벼운 클래식 연주를 선보였습니다. 

2016년 지역 연주자들로 결성돼 고대음악부터 현대음악까지 
실험적 연주를 펼치고 있는 오케스트라의 선율이 무대를 가득 메웁니다.

한정훈 / 이상챔버오케스트라 음악감독 
"평안과 희망이라는 두 가지 메시지를 담아 프로그램을 준비했습니다.
조금 더 힘을 내신다면 (코로나19를) 꼭 극복할 것이라 생각합니다"

내일 무용 공연을 비롯해, 발레 공연과 
클래식 콘서트 등 큰 무대도 계획하고 있습니다.

이밖에, 거제와 함안, 통영에서도 이달 말부터 대면 공연을 
준비하고 있는데, 코로나19 상황이 관건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MBC NEWS 김태석입니다

김태석
경남도의회, 정치, 문화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