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경남_HOTcilpMBC경남 NEWS

(R) 물꼬 튼 복당, 김태호 · 홍준표는?

[앵커]
무소속 4인방 중 한명인 권성동 의원의 국민의힘 복당으로,
경남도지사 출신의 거물급 정치인인 김태호, 홍준표 의원의 
복당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김태호 의원은 복당 신청서까지 내며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는데요

복당 여부에 따라 정치권에 
미치는 파장이 만만치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신은정 기자입니다

[리포트]
산청*함양*거창*합천의 무소속 김태호 의원이
국민의힘에 복당 신청서를 제출했습니다.

4.15 총선 당시 당 지도부의 험지 출마 요구를 고사한 뒤 컷오프되자,
국민의힘 전신인 미래통합당을 탈당한지 6개월만입니다.

김 의원은 앞서 복당이 허용된 권성동 의원에게 축하를 전한 뒤,
"하루 빨리 친정으로 돌아가 헌신하겠다"며 복당에 강한 의지를 밝혔습니다.

김태호 / 국회의원
"일괄 복당에 대한 기대를 가지고 있었고 그렇게 하는 게 모양새는 좋았다고 
생각하는데, (권성동 의원 복당이) 개별 복당으로 가겠다는 시그널 아니겠느냐.. 
그런 차원에서 내 의지를 밝힌 만큼 그런 절차를 밟겠다.."

또, 대구 수성을의 홍준표 의원도
여러 경로를 통해 복당 의사를 밝히고 있습니다

하지만 복당이 이뤄질지는 미지수 대선 등을 앞두고 
화합하는 보수의 모습을 위해 김태호, 홍준표 의원 등의 
일괄 복당을 주장하는 의견이 당 중진에서 나오고 있지만,

총선 참패 뒤 어렵게 쌓은 중도*개혁보수 지지세에
타격을 줄 것이란 초선들의 반발도 만만치 않기때문입니다.

일부에선 김종인 비대위와의 화합 여부에 따라 두 의원간 
복당 결과가 달라질 것이란 관측도 나오고 있습니다. 

조재욱 / 경남대 정치외교학과 교수
"(지방선거와 대선을 앞두고) 잠정적인 대권후보가 많이 나오면 좋거든요. 
그래서 김태호 의원은 (복당될) 가능성이 좀 높은것 같은데, 
홍준표 의원은 좀 더 추이를 지켜봐야 할 것 같아요."

경남도지사 출신의 거물급 정치인의 복당이 본격적으로 논의되면서,
그 결과에 따라 경남 정치권과 대권 구도에도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됩니다.

MBC NEWS 신은정입니다
신은정
창원시청,산업경제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