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울경 메가시티에 서부경남 역할 기대"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부울경 메가시티 추진에 서부경남을 적극 챙기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김 지사는 어제 4월 월간전략회의에 이어 오늘 진주상공회의소를 찾아 "부울경 메가

41명 확진, 노인주간보호센터 무더기 확진

경남엔 합천과 창원 김해 등 6개 시군에서 41명의 신규 확진자가 추가됐습니다. 김해에선 노인주간보호센터 이용자와 종사자, 가족까지 21명이 한꺼번에 확진돼 심층역학조사가 진

5명 추가 확진, 산발적 감염 여전

어제 오후 5시 이후 5명의 확진자가 추가됐습니다. 거제 20대 여성은 거제 유흥업소*기업 관련이며, 김해와 합천 확진자는 도내 확진자와 접촉했습니다. 또, 함안 확진자 2명

4명 확진, 혈전 우려 경남도 AZ 보류

경남엔 김해와 밀양에서 4명의 확진자가 추가됐습니다. 모두 확진자의 접촉자이며, 경남의 누적 확진자는 3천 48명으로 늘었습니다. 한편, 혈전 생성 논란과 관련해 60세 미

4차 유행 우려, 계속된 산발적 확산

[앵커]오늘 코로나19 확진자 전국에600명을 넘어섰습니다지난 1월 이후에 석 달 만에 가장 많아서4차 대유행 기로에 서 있습니다경남은 집단감염이 진정이 되면서 감소세이긴합니다만

'남해안·남중권 발전전략' 공동연구 착수

생활·경제권이 겹치는 서부경남과 동부전남을 연계하는 유연한 권역별 발전전략 마련을 위한 '남해안·남중권 발전전략 수립 공동연구' 착수보고회가 전남 광양시청에서 열렸습니다. 경남

서부경남 공공병원 설립 용역 본격화

서부경남 공공병원 설립을 위한 타당성 조사 용역 착수보고회가 오늘(지난 7일) 경남도청에서 열렸습니다. 용역을 맡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오는 8월까지 지역환경 분석과 진료권 설

9개 시군서 17명 확진, 산발적 감염 계속

(지난 6일 기준)경남엔 17명의 확진자가 추가돼 두자리수 확진을 기록했습니다. 모두 지역감염으로, 지역별론 김해 진주 4명, 창원 사천 2명, 통영 밀양 양산 함안 합천 각 1

쿠팡, 경남 물류센터 3곳 투자협약 체결

경상남도와 창원시, 김해시,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이 쿠팡과 경남권 물류센터 3개소 설립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쿠팡은 창원시 진해구의 부산진해경제자유구

창원 등 5개 시군서 6명 확진

어제 오후 5시 이후 경남엔 6명의 확진자가 추가됐습니다. 지역별론 창원 2명, 진주 김해 통영 합천 각 1명입니다. 진주 70대 여성과 창원 20대 남성은 감염 경로를 조사

경남 8명 추가, 이틀 연속 한 자리수

경남엔 8명의 확진자가 추가되며 이틀 연속 한자리 수를 기록했습니다. 합천 확진자 3명은 기존 확진자의 가족으로, 확진자가 다니는 중*고등학교에 대한 전수검사가 진행 중입니다.

경남 5명 추가, 모두 확진자의 접촉자

어제 오후 5시 이후 경남에 5명의 확진자가 추가됐습니다. 합천 확진자 3명은 기존 확진자의 가족이며, 김해 50대 남성 2명은 부산 확진자와 접촉해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진주*거제 등 8개 시군서 33명 확진

경남엔 8개 시*군에서 33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습니다. 가장 많은 확지자가 발생한 지역은 진주로, 확진자 10명 가운데 8명은 확진자의 접촉자, 나머지 2명은 감염경로를 조사

경남 플랫폼 기업 간담회 열려

경남도내 플랫폼 기업의 현주소를 짚어보고 성장 전망을 논의하는 자리가 열렸습니다. 플랫폼 기업이란 모바일 앱이나 웹사이트를 통해 생산자와 소비자를 연결하는 기업으로, 도내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