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재 처리 지연 대책 마련" 거듭 촉구

금속노조 경남지부는 오늘(지난 23일) 근로복지공단 창원지사 앞에서 산재 처리에 지연에 대한 대책 마련을 거듭 촉구했습니다. 이들은 "현재 마련된 추정의 원칙에 해당하는 질병

창원 주택에 혼자 살던 80대 노인 숨져

오늘(19) 9시 42분쯤 창원시 마산합포구의 1층짜리 주택에 혼자 살던 86살 양 모 씨가 쓰러진 채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경찰은 심장질환을 앓고 있던 양

경남 6명 추가 확진..누적 2천91명

어제(18) 오후 5시 이후 경남에 6명의 확진 환자가 추가됐습니다. 지역별론 창원 3명, 밀양 2명, 김해 1명입니다. 이 가운데 3명은 충북 진천과 부산, 경북 의성 등

(R) "희망을 꿈꾼다"

[앵커]유례없는 이 감염병 사태에힘겨운 나날을 보내면서 누구보다도평범한 일상으로 돌아가고 싶은 사람들이 있습니다이제는 희망을 꿈꾸고 싶다는 이들의 목소리를서창우 방상현 기자가 담아

경남 전역 강한 바람...피해 신고 접수

강풍주의보가 발효된 산청과 통영, 거제를 비롯해 경남 전역에 강한 바람이 불고 있습니다. 오늘(지난 17일) 오후 3시 58분쯤엔 통영 매물도의 순간최대풍속이 초속 25.1